'2018 국제연골재생학회 포커스미팅' 2회 연속 초청받은 강남연세사랑병원, 줄기세포 임상결과 발표

기사입력 : 2019-01-04 13:24:00
center
사진=서동석 강남연세사랑병원 정형외과 전문의가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국제연골재생학회(ICRS)에서 참석, 줄기세포 임상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마켓뉴스 이선아 기자] 보건복지부 지정 관절전문 강남 연세사랑병원(병원장 고용곤)은, 지난 12월 13일부터 14일까지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국제연골재생학회 포커스 미팅(ICRS Focus Meeting)’에 초청받아 ‘자가 지방 줄기세포’ 임상연구 결과를 발표해 주목을 받았다고 밝혔다.

▲‘국제연골재생학회 포커스미팅’, 강남 연세사랑병원 초청강연
‘국제연골재생학회(ICRS)’는 매년 전세계 연골 재생의학 전문가들이 모여 연구결과를 통한 토론과 지견을 넓히기 위해 개최되는 재생의학계 대표적인 국제 학술대회이다. ‘국제연골재생학회’는 정식 학술대회 외, 재생의학 분야에서 국제적인 명성을 얻고 있는 석학들만 따로 초청하는 ‘포커스 미팅(Focus Meeting)’을 별도로 개최한다.

이번 포커스미팅에 초청받은 복지부 지정 관절전문 강남 연세사랑병원(병원장 고용곤) 줄기세포 연구팀은 ‘Adipose-Derived Stem Cell Therapy for Osteoarthritis (퇴행성관절염에서의 지방 줄기세포 치료)’를 주제로 한 임상연구 결과를 서동석 원장(정형외과 전문의)이 직접 참석하여 발표하며, 전세계 석학들로부터 주목받았다.

또한 이번 학회에는 강남 연세사랑병원 연구팀, 삼성서울병원 연구팀 등, 총 2팀의 국내 의료기관이 초청되며, 전 세계 재생의학계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강남 연세사랑병원 고용곤 병원장, 아시아 최초로 포커스미팅 2회 초청받아
이번 포커스 미팅에는 줄기세포 연구를 선도하는 이탈리아, 독일, 미국, 프랑스, 일본, 한국 등에서 약 80여명의 세계적인 명성을 얻은 석학들만 초청받았다.

특히,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포커스미팅에 2회 초청받은 강남 연세사랑병원 ‘고용곤’ 병원장, 세계 줄기세포 연구의 명문으로 꼽히는 일본의 도쿄 치의학대학의 ‘이치로 세키야’ 교수와 일본 오사카대학의 ‘노리마사 나카무라’ 교수 그리고 삼성서울병원의 ‘하철원’ 교수 등 총 4명의 의학자가 초청됐다.

이치로 세키야 교수는 줄기세포 관련 대표적인 학술지인 ‘Stem Cells’ 편집자를 역임한 바 있고, 노리마사 나카무라 교수는 오사카 보건과학대학 스포츠 의학 연구소 교수이자 오사카 대학의 첨단 의공학 및 정보학 센터 교수이기도 하다.

강남 연세사랑병원 고용곤 병원장은 “본원이 발표한 20편의 SCI급의 우수한 줄기세포 연구논문을 통해, 세계적인 학회에서 잇따른 강연초청을 받고 있다”며, “이를 통해 국내 재생의학 연구의 수준이 세계 의학계로부터 주목받게 되어 영광이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번 학회에서 주목받은 강남 연세사랑병원은 지난 2008년 자체 연구소 설립, 2010년 일본 히로시마 대학병원, 2011년 이탈리아 볼로냐 대학 리졸리 연구센터, 2017년 중국 하이난 의과대학 제1병원 등으로부터 제안을 받아, 줄기세포 공동연구를 진행했다. 꾸준한 연구활동으로 SCI급 학술지에 ‘관절 줄기세포’관련 논문만 20편이 등재되며, ‘국제연골재생학회(ICRS)', '미국정형외과학회(AAOS)' 등 해외 굴지의 학회에 지속적으로 초청을 받아, 전 세계 의학자들을 대상으로 강연에 나서고 있다.

마켓뉴스는 공정하고 정확한 뉴스 전달을 위해 노력하며,
독자는 제공 뉴스에 대해 정정 반론 추후 보도를 요청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 news@marketnews.co.kr
<저작권자 © 마켓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켓 분석

마켓 포커스

 

마켓 이슈

카드뉴스